2020-01-30 15:40  |  뉴스

강서구, 교통약자를 위해 '무료 셔틀버스'가 달린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교통약자가 버스를 사용하는 모습 / 사진=뉴스1
[아시아아츠 = 노현지 기자]
서울 강서구는 장애인, 노약자 등 교통약자를 위한 무료 셔틀버스를 확대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강서구에 따르면, 서울시 자치구 중 장애인 거주자가 가장 많고, 노약자 또한 증가하고 있어 교통약자들의 이동생활 편의를 제공하고자 무료 셔틀버스를 기존 1대에서 2대로 늘렸다.

특히 지역 내 더 많은 교통약자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기존 오전, 오후로 구분해 운행하던 노선을 바탕으로 2개 노선을 새롭게 만들었다. 새로운 노선은 장애인과 어르신이 많이 거주하는 지역, 복지시설 위치, 유동인구, 도로 폭 등 빅데이터를 분석했고, 장애인 단체 등의 의견을 반영해 이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또한 새로운 노선의 문제점을 보완하고자 이번 달 말까지 복지관을 이용하는 어르신들을 중심으로 시범운행을 실시하고, 보완사항을 정비한 후 다음 달부터 본격적으로 운행된다.


강서 1노선은 기쁜우리복지관, 등촌가양복지관, 염창역, 강서보건소, 강서구의회, 남부시장, 화곡2동주민센터, 강서구청 등을 경유하고,

강서 2노선은 기쁜우리복지관, 화곡역, 강서구청, 강서노인복지관, 발산역, 마곡역, 수어통역센터, 방화3동주민센터, 서울식물원 등을 경유하는 노선이다.

노선별 무료 셔틀버스는 평일 오전 8시 30분부터 오후 6시 20분까지 5회씩 운행된다고 전했다.

노현지 기자 reporter@asiaarts.co.kr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sia Arts Focus

Asia Arts TV

인터넷신문위원회

Asia Arts TV

인기 뉴스

Editor’s Pick

뷰티&패션

Art & Artist

라이프

생활경제 | 산업